IEVE

제7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2020. 9.16(수) ~ 9.19(토) 제주국제컨벤션센터

EV웹진

제주서 자율주행차 상용화 가속 페달
  • 작성자IEVE
  • 조회수13
  • 등록일2020-07-29
  • 번호19
  • 제주서 자율주행차 상용화 가속 페달

     

    제주도가 자율주행 선도도시를 향해 본격적으로 속도를 내고 있다.

     

    제주도는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라이드플럭스, MDE와 자율주행차 시범운행 지구 지정 등 협력 사업을 공동추진하기로 하고 다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30일 오후 진행되는 협약식에는 원희룡 지사, 문대림 JDC이사장, 박중희 라이드플럭스 대표, 김득형 MDE 대표 등 협약기관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한다.

     

    제주도는 다자간 협약을 통해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 운영 자율주행 상용화 촉진 및 지원 자율주행 실증운행 자율주행 인프라 확충 등의 사업을 공동추진하게 된다.

     

    제주도는 협력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국비 유치를 포함한 행·재정적 지원을 하게 된다.

     

    JDC는 프로젝트 사업지를 대상으로 자율주행차 시범운영 및 상용화 촉진 협력 사업을 지원한다.

     

    자율주행업체인 라이드플럭스와 MDE는 협력 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사업계획 수립과 사업비 확보, 자율주행차 운행을 위한 면허 취득, 제조기술 확보, 서비스 실증과 안전성 검증, 자율주행 관련 빅데이터 수집 등 제주에서 자율주행차 상용화 촉진을 위한 연관 산업 육성 역할을 맡게 된다.

     

    라이드플럭스 박중희 대표는 제주는 C-ITS 인프라가 충분히 확보돼 있고 자율주행 생태계 구축을 위한 정책적인 지원도 많다지리적·환경적 요인과 관광객 이동 수요가 있어 자율주행 기술 개발에 최적의 환경을 갖춘 도시라고 말했다.

     

    박 대표는 이어 제주도와의 협력을 통해 자율주행 서비스가 제주에서 실현될 수 있도록 연구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득형 MDE 대표는 대한민국의 자율주행 산업은 실증·검증을 넘어 서비스 단계를 바라보고 있다“C-ITS 인프라를 갖추고 있는 제주는 자율주행 서비스를 검증할 수 있는 최적의 도시"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또 "엠디이는 자율주행 서비스 안전성 검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제주도, JDC, 관련 업체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안전한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