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EVE

제7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2020. 9.16(수) ~ 9.19(토) 제주국제컨벤션센터

보도자료

인구감소, 고령화되는 농업농촌에 전동 자율주행 농업기계 보급 서둘러야
  • 작성자IEVE
  • 조회수35
  • 등록일2020-07-21
  • 번호140
  • 인구감소, 고령화되는 농업농촌에 전동 자율주행 농업기계 보급 서둘러야

     

    - 농업인구 감소 및 인력 부족, 고령화여성화되는 농업농촌에 전동 농업기계, 인공지능 활용한 데이터 기반 자율주행 농업기계 보급 서둘러야

     

    - 그린디지털 뉴딜 연계, 전동자율주행 농업기계 산업화와 보급 촉진해야

     

    - 탄소없는섬(CFI2030) 및 충전 인프라 확보된 제주도, 전동 운반차, 전동 다목적 차량 보급 등 전동 농업기계 생태계 구축 및 비즈니스 모델 창출해야

     

    인구 감소 및 고령화로 몸살을 앓고 있는 제주 농업농촌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전동 및 자율주행 농업기계 보급정책을 서둘러 도입해야 한다는 제안이 나왔다.

     

    제주특별자치도농업인단체협의회(회장 강수길)가 주최하고 사)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이사장 김대환) 및 한국전동자율주행농업기계정책포럼(위원장 고병기 농협중앙회 상무) 공동 주관으로 ‘4차산업혁명 시대, 농업농촌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동자율주행 농업기계 보급방안 정책포럼20일 제주난타호텔에서 개최되었다.

     

    감병우 주)대동공업 미래사업추진실장은 전동자율주행 농업기계 국내외 산업 및 보급 동향주제 발표를 통해 한국 농업농촌은 농업인구 감소 및 고령화, 여성 농업인이 증가하는 여건을 감안해 정부 차원에서 배출가스가 없고, 조작이 간편하며, 연료비가 절감되는 전동 농기계 인공자능 활용, 데이터 기반 자율주행 농업기계 보급 정책을 추진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감병우 실장은 고령 농업 인구가 41.1%인 제주인 경우, 탄소없는섬 (CFI 2030) 정책과 연계하여 전동 운반차, 전동 다목적 차량 보급 방안을 제안하는 한편, ‘최근 문재인 정부의 핵심 정책인 그린디지털 뉴딜과 연계, 전동자율주행 농업기계 산업화와 보급 촉진도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김용주 충남대학교 교수((농업농력 및 트랙터 전동)제주형 전동자율주행 농업기계 보급 방안주제 발표를 통해 인력 부족과 고령화되는 농업농촌 경쟁력 강화를 위해 친환경 고효율 전동 농기계 보급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김용주 교수는 국내외적으로 충전 인프라가 구축된 제주도인 경우, 제주도와 농협이 공동 추진 중인 농업기계 임대 확대 사업과 연계하여 전동운반작업차, 전동자율주행 방제기, 전동 고소작업차 등 전동 농업기계 보급과 생태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김용주 교수는 또 전동자율주행 농업기계 비즈니스 모델의 새로운 창출과 함께 감귤농업에 특화된 제주형 자율 농업기계도 개발해 나가야 한다고 제안했다.

     

    고문삼 한국농업인단체연합 상임대표를 좌장으로, 농업인 단체에서 김명훈 사)제주특별자치도4-H본부회장과 현진희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제주도연합회장, 기업에서는 구득현 주)에스제이테크EV사업부 대표, 김청룡 )엘비 전문위원, 정희종 주)한국쓰리축 기술연구소 차장이, 보급 측면에서 농협제주본부 고호웅 팀장, 정책 측면에서 안경아 제주연구원 책임연구원과 김인환 서울대 지속가능연구소 연구원이, 행정에서는 제주특별자치도 농축산식품국 윤철원 팀장이 참여한 가운데 치열한 페널 토론이 이어졌다.

     

    이날 포럼 참석자들은 기후변화 등으로 제주 농업농촌이 심각한 위기를 맞고 있는 만큼, 제주가 전기차 천국, 확충된 충전 인프라를 활용해 탄소없는섬(CFI) 정책 연장선으로 행정 당국에서 전동 및 자율주행 농업기계 보급을 서둘러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강수길 제주특별자치도농업인단체협의회장은 개회사에서 근본적인 변화를 요구하고 있는 제주 농업농촌은 전동 농업기게, 인공지능 기반 데이터 농업이 가능한 자율주행 농업기계 도입이 절실하다고 밝히고 오늘 포럼에서 제안되는 내용들이 정책에 반영되고 농업농촌 현장에서 실제 활용될 수 있도록 당국과 적극 협의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전병화 제주특별자치도 농축삭신품국장도 축사를 통해 제주도 농업농촌이 기후변화와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획기적인 대책이 불가피한 만큼 포럼에서 제안되는 내용에 대해 도 차원에서 최대한 빠르게 정책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오는 916일부터 19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하는 제7회 국제전기차엑스포에서는 전동자율주행 농업기계 산업화와 보급촉진 정책포럼, 특별 전시관, B2B, 현장 시승시연 등 전국 최초로 전동자율주행 농업기계 특별 주제를 운영하게 된다.

     

     

     

     

  • 첨부 [보도자료]인구감소, 고령화되는 농업농촌에 전동 자율주행 농업기계 보급 서둘러야.hwp (download 0, 40Kbyte)
  • 첨부 단체사진.jpg (download 0, 125Kbyte)
  • 첨부 감병우대동공업 미래사업추진실장.jpg (download 0, 1Mbyte)
  • 첨부 김용주 충남대학교 농업생명과학대 교수.jpg (download 0, 1Mbyte)
  • 목록보기